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제주 농업보조금 부정 수급적발 전국 상위

기사승인 2017.10.12  17:32:03

공유
default_news_ad1

- 최근 4년간 48건·21억5800만원

농가 지원을 위해 추진중인 농업 국고보조금 사업의 부정수급이 끊이지 않고 있다. 특히 제주지역 농업보조금 부정 수급이 전국 상위권을 차지하면서 근본적 방지를 위한 개선책이 요구된다.

12일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소속 이만희 의원(자유한국당·영천·청도)에 따르면 최근 4년간 제주지역 농업보조금 부정수급이 총 48건 적발됐다.

농업 국고보조금은 해외 농산물의 국내유통 증가로 인한 가격 경쟁력 하락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를 지원하기 위한 사업이다.

그러나 매년 사업비 부풀리기, 정산서류 조작 등 온갖 수법이 난무해 실제 부정수급 규모는 훨씬 크다는 농업 현의 목소리도 이어지는 등 그 규모조차 제대로 가늠할 수 없는 실정이다.

2013년부터 올해 8월까지 제주지역 농업보조금 부정수급액은 21억5800만원으로, 전북(154건·58억5600만원), 전남(147건·46억3600만원)에 이어 가장 높았다.

게다가 2013년 1건이었던 제주지역 농업보조금 부정수급 적발건수는 지난해 27건으로 대폭 늘어나는 등 방지대책이 시급한 상황이다.

이 의원은 "매년 반복되고 있는 보조금 부정 수급의 방지를 위해 농림부는 무거운 책임감을 가져야 한다"며 "강도 높은 현장 점검과 실질적인 제도 개선을 통해 구체적인 계획을 내놓아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하나 기자 hana4557@naver.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new_S1N41
set_new_S1N34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