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서귀포해상서 화물선-벌크선 충돌로 화재

기사승인 2018.01.07  16:40:49

공유
default_news_ad1

서귀포해양경찰서는 지난 6일 오후 8시께 서귀포 남서쪽 311㎞ 공해상에서 파나마 선적 화물선 S호(8만t급·승선원 32명)와 홍콩 선적 벌크선 C호(4만t급·승선원 21명)가 충돌, 화재가 발생해 구조에 나섰다고 7일 밝혔다.

해경에 따르면 6일 오후 11시께 중국 구조 당국으로부터 S호와 C호가 충돌했다며 선원들에 대한 구조지원을 요청을 받았다. 

이에 해경은 3000t급 경비함정과 항공기를 사고해역으로 보내는 한편 인근 해역을 항해하는 선박에 대한 안전조치에 나섰다. 

 C호에 타고 있던 승선원 21명(중국인)은 주변 선박에 의해 구조됐지만 S호에 타고 있던 승선원 32명(이란인 30명, 방글라데시 2명)의 구조 여부는 확인 중이다.

김지석 기자 kjs@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39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hot_S1N37
set_hot_S1N34
set_hot_S1N40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