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무면허·무보험 차량 중앙분리대 넘어 택시 충돌 1명 사망·3명 부상

기사승인 2018.03.16  11:08:01

공유
default_news_ad1

 

운전면허가 없는 30대가 차를 운전하다 중앙분리대를 넘어 마주오던 택시와 충돌해 1명이 숨지고 3명이 부상을 입었다.

지난 15일 오후 8시58분께 서귀포시 안덕면 상창리 상창육교도로에서 회수동에서 상창교차로 방면으로 고모씨(31)가 운전하던 승용차가 중앙분리대 화단을 넘어 마주 오던 박모씨(52)가 운전하는 택시와 충돌한 후 다리 아래로 추락했다.

이 사고로 승용차 운전자 고씨와 택시 운전자 박씨, 택시에 타고 있던 박씨의 아내 현모씨(47·여)와 딸(25)이 크게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다. 하지만 치료를 받던 현씨는 끝내 숨졌다.

경찰 조사결과 승용차 운전자 고씨는 무면허에다 무보험 상태에서 운전을 하다 사고를 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또 고씨의 음주운전 여부를 확인하기 위해 채혈해 국립과학수사연구소에 감정을 의뢰하는 한편 정확한 사고 경위 등을 조사 중이다.

김지석 기자

 

 

김지석 기자 kjs@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39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