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29

'라디오스타' 고두심, "감독들 눈 다 어떻게 된 것 같다"…작품 이미지에 불만 많았나

기사승인 2018.05.17  00:42:00

공유
default_news_ad1
ad42
고두심 (사진: MBC '라디오스타')

배우 고두심이 화제의 중심에 섰다.

고두심은 16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 유쾌한 입담을 뽐내며 시청자들의 호감을 샀다.

이날 그녀는 "배우로 데뷔하면 인생이 달라질 줄 알았는데 현실을 그렇지 않더라"라며 "그래서 데뷔 초에는 연예계 생활을 포기하려고 했었다"고 고백해 이목을 모았다.

수 편의 작품에 출연하며 배우로서 입지를 다진 그녀는 탄탄한 연기력과 친근한 이미지로 대중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믿고 보는 배우로 불리며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그녀는 과거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대한민국 감독들 눈이 다 이상한 것 같다"고 말해 주위의 놀라움을 자아내기도 했다.

이어 "어린 아이가 있는 엄마 역할로 데뷔를 하게 됐는데, 어떻게 나에게 그런 역할을 시킬 수 있느냐"고 덧붙여 웃음을 샀다.

그녀가 앞으로 보여줄 연기에 많은 이들이 기대감을 드러내고 있다.

최승제 기자 en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hot_S1N34
set_hot_S1N40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