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29

'강용석 2년 구형' 도도맘 남편, "두 사람 술집 자주 만나…눈 뜨고 보지 못할 불륜"

기사승인 2018.09.11  03:37:59

공유
default_news_ad1
ad42
강용석 징역 2년 구형 (사진: YTN)

변호사 강용석이 자신의 불륜 사건과 관련 사문서 위조 혐의로 징역 2년을 구형받았다.

10일 강용석 변호사가 '도도맘 남편' A씨의 4천 만원 손해배상청구 사문서를 위조한 혐의로 검찰로부터 징역 2년을 구형받았다.

이날 검찰에 따르면 '도도맘 남편' A씨 명의로 된 인감증명 위임장을 증명하고 소송 취하서에 도장을 임의로 찍어 법원에 제출한 강용석에게 징역 2년을 구형한 것으로 전해졌다.

'도도맘' 김미나씨 사이 불거진 불륜 사건으로 A씨 명의로 된 인감증명 위임장을 위조하고 소송 취하서에 도장을 임의로 찍어 법원에 제출한 혐의로 강용석 변호사가 징역 2년을 구형받은 것으로 밝혀졌다.

강용석과 '도도맘' 김미나씨 사이 나온 불륜설은 4년 전 여러 장의 홍콩 여행 사진이 인터넷에 퍼진 것이 시발점으로 알려졌지만 A씨는 그 이전부터 알고 있던 것으로 알려져 눈길을 끈다.

A씨는 지난 2015년 10월 방영된 MBN '8시 뉴스'에 출연해 "둘이 같이 있는 모습을 지켜본 증인이 있다"라며 그들의 불륜을 폭로한 바 있다.

당시 A씨는 지난 2013년 아내와 강용석의 불륜을 알게 됐고, 바람을 피웠어도 아이들 엄마이기에 이혼 사유를 집안 불화와 성격차이 등으로 밝혔다고 주장했다.

이어 "두 사람이 자주 만나 술집, 가라오케 가서 눈 뜨고 보지 못할 행동부터 시작해 끝나고 둘이 차 타고 가는 걸 같이 다니는 지인, 증인이 봤었다"라고 추가 폭로해 논란이 됐다.

권장훈 기자 en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1
ad43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vn 2018-09-11 09:21:20

    도도맘 저런 불륜녀 뉴스에 안나오게 제발 해 주세요.
    딸래미가 도도맘이 뭐야 하기에 토할것 같네요..삭제

    ad30

    최신기사

    ad32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hot_S1N37
    set_hot_S1N34
    set_hot_S1N40
    set_hot_S1N47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