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29

반민정, 조덕제에 성적 유린 당한 심정 "합의 없었는데 옷 찢고 손 넣어…"

기사승인 2018.09.13  18:15:05

공유
default_news_ad1
ad42
(사진: KBS, tvN)

[제민일보 송다혜 기자] 배우 반민정과 조덕제의 긴 싸움이 일단락됐다.

반민정은 13일 기자회견에서 "함께 작품에 들어간 조덕제가 성적으로 유린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미리 어떠한 얘기도 듣지 못했는데 갑자기 옷을 찢더니 안에 손을 넣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나와 같은 일을 당하는 사람이 없길 바라는 마음으로 이 자리에 섰다"고 토로했다.

앞서 법원 측은 그에게 실형을 선고하며 공식적으로 그녀의 손을 들어줬다.

결국 두 사람의 긴 싸움이 일단락된 것.

이에 일부 누리꾼들은 "그녀와 같이 깊은 상처를 받는 사람이 더 이상 나와선 안 된다"며 "제도적 장치가 마련되야 한다"는 반응을 보였다.

긴 싸움을 끝낸 반민정에게 팬들의 위로가 이어지고 있다.

송다혜 기자 en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1
ad43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30

최신기사

ad32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hot_S1N37
set_hot_S1N34
set_hot_S1N40
set_hot_S1N47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