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제주해상서 조업하던 베트남 30대 남성 숨져

기사승인 2018.09.14  16:20:05

공유
default_news_ad1
제주해상에서 조업하던 베트남 국적의 30대 남성이 숨지는 사고가 발생, 제주해경이 조사에 나섰다.
 
제주해양경찰서는 14일 오전 6시57분께 차귀도 남서쪽 약 96㎞ 해상에서 여수선적 근해안강망어선 D호의 선원 A씨(32·베트남)가 그물을 내리는 작업(투망) 중에 크게 다치는 사고를 당했다는 신고를 접수했다.
 
해경에 따르면 A씨는 사고를 당한 즉시 응급조치됐지만 결국 사망, 여수어업정보통신국을 통해 여수해경 상황실로 신고됐다.
 
제주해경은 D호를 한림항으로 입항하고 A씨의 시신을 제주시내 병원에 안치시켰다. 
 
제주해경은 현재 D호 선장과 선원 등을 상대로 자세한 사고 경위 등을 조사하고 있다. 이소진 기자

이소진 기자 lllrayoung@daum.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39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hot_S1N37
set_hot_S1N34
set_hot_S1N40
set_hot_S1N47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