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제주도, '창업 두드림 특별보증' 확대…일자리 창출 기여

기사승인 2019.01.11  11:00:13

공유
default_news_ad1

제주도는 '창업 두드림 특별보증' 지원 규모를 확대해 창업기업의 경영안정과 일자리 창출에 기여할 방침이라고 11일 밝혔다.

2019년도 창업 두드림 특별보증은 지난해 150억원 규모에서 225억원으로 대폭 확대된다.

지원대상은 창업 후 3년 이내의 도·소매업, 숙박·음식점업 등 중소기업경영안정지원자금 지원대상의 모든 업종이다.

업체당 지원한도는 일반 창업기업 3000만원 이내이며 제조업, 지식서비스업 등 우대 창업기업은 5000만원 이내다.

단 재보증 제한대상 기업, 정부 및 지자체 시책 특례보증 보증잔액 보유기업은 지원대상에서 제외된다.

대상기업은 신용보증재단을 통해 신용등급에 관계없이 보증한도 사정 생략, 심사기준 완화, 보증수수료 0.7% 고정이율이 적용되며 시중은행에서 보증서 담보로 대출을 실행할 경우 중소기업육성자금에서 2.1%~3.0%의 이자차액을 보전 받아 1.7%(우대 0.8%) 이하의 저금리로 융자지원 받게 된다.

특별보증 지원절차는 경제통상진흥원에서 경영안정지원자금 융자추천서를 발급받은 후 제주신용보증재단에서 특별보증서를 발급받아 금융기관에 대출을 실행하면 된다. 양경익 기자

양경익 기자 yki@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39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