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폭행 증거 사진 삭제 위해 여성 감금한 40대 검거

기사승인 2019.01.11  14:07:13

공유
default_news_ad1

평소 알고 지내던 여성의 휴대전화를 빼앗아 사진을 삭제하고 차량 태워 감금한 4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서귀포경찰서는 11일 휴대전화를 빼앗고 감금한 혐의(강도 등)로 김모씨(40)를 긴급체포해 조사 중이다.

경찰에 따르면 김씨는 지난 10일 오후 2시30분께 서귀포시 월드컵 경기장 인근에서 평소 알고 지내던 A씨(40·여)를 자신의 차량에 태워 이동하면서 10여 분간 차량에 감금한 혐의를 받고 있다.

김씨는 또 이 과정에서 A씨의 휴대전화를 빼앗은 후 저장 중인 사진 등을 삭제한 혐의도 받고 있다.

A씨로부터 신고를 받은 경찰은 위치추적 등을 통해 제주교도소 인근에서 김씨의 차량을 발견하고 제주동부경찰서 순찰차량과 함께 추격전을 벌였다.

경찰의 추격을 받던 김씨는 5·16도로를 이용해 서귀포시 방면으로 도주하다 이날 오후 10시55분께 서귀포시 5·16도로 수악교 인근에서 붙잡혔다.

경찰은 김씨가 자신의 폭행 증거 사진을 A씨가 보관 중인 사실을 알고 사진을 삭제하기 위해 범행한 것으로 보고, 자세한 범행동기를 조사하고 있다.

경찰은 조사를 마친 뒤 12일 김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김지석 기자

김지석 기자 kjs@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39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