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29

'여직원 성추행' 최호식 전 회장 유죄 선고, 당시 CCTV 영상 공개 '비난'

기사승인 2019.02.14  16:06:03

공유
default_news_ad1
ad42

여직원 성추행 호식이치킨 최호식 집행유예 (사진: YTN 뉴스)

여직원을 성추행 한 혐의를 받고 있는 호식이치킨 전 회장을 향한 대중의 관심이 뜨겁다.

호식이치킨의 최호식 전 회장은 14일 업무상 위력에 의한 성추행 혐의로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다.

최호식 전 회장은 지난 2017년 6월 20대 여직원 A씨를 성추행한 혐의로 고소를 당했다.

최 전 회장은 A씨와 나란히 호텔을 찾았고, A씨가 한눈을 판 틈을 타 도망가자 뒤따라왔다. 이 모습이 담긴 CCTV 영상이 공개되면서 비난이 쏟아졌다.

현장에 있었던 한 목격자는 "남자(최 전 회장)가 엉덩이를 막 들이밀고 타려고 하는 그런 상황이었다"고 말했다.

A씨는 두 사람의 사이를 수상하게 여긴 목격자들에 의해 큰 피해를 막을 수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신수정 기자 en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1
ad43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30

최신기사

ad32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