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29

최준희, 학창시절 동급생에 쏟아낸 모욕적 언사 "XX 냄새나"…사진까지 올리며 비아냥

기사승인 2019.02.15  10:31:51

공유
default_news_ad1
ad42
최준희 (사진: 최준희 유튜브, 온라인 커뮤니티)

배우 故 최진실의 딸 최준희를 향한 비난이 잇따르고 있다.

최준희는 14일 개인 방송 계정을 통해 어린 날의 과오에 대한 자성의 뜻을 내비쳤다.

이날 최준희는 학창시절 갈등을 빚었던 동급생을 향해 미안한 마음을 드러냈다.

그녀의 설명에 따르면 당시 커져간 동급생 ㅂ씨와의 갈등에 학폭 위원회까지 진행됐다.

이로 인해 ㅂ씨를 향한 증오가 커진 최준희는 지인들과 SNS 계정을 통해 ㅂ씨를 향한 비하를 쏟아냈다고.

어린 날의 자신의 과오를 떠올리며 ㅂ씨를 향한 양해와 반성의 뜻을 전한 최준희. 그러나 당시 그녀의 언사가 매우 모욕적이었던 바, 이를 질책하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최준희는 앞서 SNS 계정을 통해 ㅂ씨의 사진을 올린 후, 그녀의 외모를 모욕하는 댓글을 올린 바 있다.

또한 최준희는 그녀를 소개해 달라는 지인의 말에 "안 돼. 글래(걸레) 냄새나요"라는 충격적인 댓글을 달기도 했다.

한편 크리에이터로서 새로운 출발을 알렸던 최준희를 향한 응원과 지적이 모아지고 있다.

오진희 기자 en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1
ad43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30

최신기사

ad32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