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29

'증거 불충분' 양예원, 악플러와의 전쟁 남았다 "어린 남동생 위협도…신상 털자"

기사승인 2019.02.15  20:00:31

공유
default_news_ad1
ad42
양예원 증거 불충분 (사진: KBS)

유튜버 양예원이 증거 불충분으로 무고죄에 대한 혐의가 없다고 결론 내려졌다.

15일 서울서부지검 여성아동범죄조사부(부장검사 오정희)는 무고·명예훼손 혐의로 고소를 당한 양예원에 대해 증거 불충분으로 불기소 처분을 내렸다.

무고죄에 대해서는 일단 혐의를 벗었으나 악플러와의 전쟁이 남아있는 상태다.

양예원은 지난 6일 악플러 100여 명을 고소한 바 있다.

양예원이 성추행 피해 사실을 고백하고 가해자로 지목된 스튜디오 실장 A씨가 목숨을 끊자 더욱 맹렬한 공격을 퍼붓던 악플러들에게 결국 칼을 빼든 것.

뿐만 아니라 일부 악플러들은 고등학생인 양예원의 남동생까지 언급하며 "신상 털어서 학교 페이지에 제보하자", "개인 SNS 털자"라고 위협적인 게시글을 올리기도 했다.

한편 양예원이 증거 불충분으로 무죄 판결을 받은 것에 대해서도 여전히 온라인상에서는 갑론을박이 일고 있다.

권정연 기자 en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1
ad43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fqfwfqfqwfqfqwf 2019-02-16 11:35:44

    ㅋㅋㅋ 진짜 우리나라는 돈벌기 참 쉽게 되어있네 예전에도 인터넷에 어그로 끌어서 필요할때는 여론 이용하다 욕먹으니 악플러 고소로 돈 벌어먹던 애 있어서 법원에서 무분별한 고소 막는다고 하던데 아직도 개정안됐냐? 본인이 인터넷에 글이나 영상 올려서 대중들 관심 끌어내놓고 칭찬이랑 동정만 해달라는건가?? 언제는 민주당이 민주주의에서 모욕죄 위헌이라고 개정한다고 하더니 민주당 새끼들은 뭐하냐삭제

    ad30

    최신기사

    ad32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