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29

'강타선 부활 조짐' 키움, KIA와의 경기 우천취소가 영향 미칠까

기사승인 2019.04.07  17:00:34

공유
default_news_ad1
ad42

- 우천취소된 키움 히어로즈와 KIA 타이거즈의 프로야구 경기

(사진: KBS 뉴스 / 기사와 무관한 사진)

2019 프로야구 KBO 리그 키움 히어로즈와 KIA 타이거즈의 주말 3연전의 마지막 경기가 거센 비로 우천취소 결정이 내려졌다.

7일 열릴 예정이었던 키움 히어로즈와 KIA 타이거즈의 프로야구 경기가 예정됐던 시작 시간을 10분 가량이 지난 시점에서 우천취소됐다.

두 팀의 프로야구 경기를 관람하고자 경기장을 찾은 팬들은 아쉬운 마음으로 귀가하게 됐고 우천취소된 이번 경기는 운영위원회를 통해 재편성될 예정이다.

우천취소된 이번 경기로 지난 경기 뜨거운 타격감을 과시했던 키움 히어로즈에게 어떤 영향을 끼칠지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키움은 시즌 시작 전 강력한 타선을 보유해 정규리그 우승팀으로 거론됐었으나 리그 개막 이후 떨어지는 타점 생산 능력으로 2연속 루징시리즈를 기록하다 지난 NC와의 3연전에서 2승 1패로 위닝시리즈를 가져오며 분위기가 반등된 상황이었다.

특히 6일 치러진 KIA와의 경기에서는 5회초에만 9득점을 올리는 등 타선이 부활조짐을 보였기에 이번 우천취소로 분위기가 다시 침체될 수 있다는 의견이 나오고 있다.

이처럼 우려 섞인 시선이 이어지고 있는 상황에서 키움 히어로즈가 이번 우천취소 이후 KT 위즈와의 경기에서 시즌 전 예상처럼 폭발적인 타격을 선보일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최태규 기자 en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1
ad43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30

최신기사

ad32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hot_S1N35
set_hot_S1N34
set_hot_S1N40
set_hot_S1N45
set_hot_S1N47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