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직접 탐색하고 체험하며 창의력이 높아져요"

기사승인 2019.04.18  17:21:09

공유
default_news_ad1

수원초, 디지털교과서 수업현장 공개
증강현실 등 실감형 콘텐츠 활용 수업 

지난해부터 디지털교과서 연구학교로 선정돼 4차 산업혁명시대에 발맞춰 정보화교육에 앞장서고 있는 초등학교가 있어 눈길을 끈다.

제주시 한림읍에 위치한 수원초등학교는 책 교과서와 함께 '디지털교과서'를 활용해 사회, 과학, 영어 수업을 진행하고 있다. 지난해 3~4학년 대상에서 올해 6학년으로까지 확대됐다.

디지털교과서란 서책형교과서에 용어사전, 멀티미디어자료, 평가문항 등의 풍부한 학습자료가 추가되고 외부 교육용 콘텐츠와 연계도 가능한 전자 교과서를 일컫는다.

18일 수원초에서 열린 디지털교과서 활용 공개 수업(과학) 현장에서 학생들은 입체시각 효과 기술을 활용한 디지털교과서 AR(증강현실) 콘텐츠를 이용해 여러가지 곤충의 한살이를 비교 조사했다. 

곤충의 한살이를 서책형 교과서나 곤충도감에서 사진, 그림으로 보는 것보다 AR카드로 볼 수 있어 실감나는 수업이 진행됐다. 

무엇보다 학교측은 디지털교과서를 활용한 학생들의 자기주도학습력 향상 효과를 높이 평가하고 있다. 이 때문에 단순한 흥미 위주의 수업이 되지 않도록 수업 전에는 스스로 학습지 등 사전 과제를 통해 교과서를 읽고 개념 정리를 하게 하고, 수업 후에는 학급 단위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 과제를 공유하며 상호평가를 한다. 실제로 학생들은 집에서도 디지털교과서를 활용해 예습과 복습을 하고 있다.

학교 관계자는 "아이들의 수업 흥미도가 높아지니 모둠별 참여·협력·소통도 활발해지고 있다"며 "그렇게 생기가 도는 수업을 진행하는 교사들도 즐겁게 수업을 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김상수 교장은 "디지털교과서는 교실 환경 및 수업목적에 따라 다양한 형태로 활용할 수 있고, 학급커뮤니티 위두랑과 연계해 학생 참여, 활동중심의 수업이 가능해 교실수업 개선과 학생들의 역량 신장에 많은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송민식 기자 gasmin14@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ad39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hot_S1N35
set_hot_S1N34
set_hot_S1N40
set_hot_S1N45
set_hot_S1N47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