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예래단지 법적분쟁 해결 안갯속

기사승인 2019.05.06  18:01:07

공유
default_news_ad1

버자야, 제주도 손배청구 기각 불복 항소장
JDC 상대 소송전도 장기화…대책마련 한계

서귀포시 예래휴양형 주거단지 개발사업자인 버자야제주리조트가 제주도를 상대로 한 손해배상 청구소송에서 패소하자 항소, 법정공방이 장기전으로 향하게 됐다.

예래단지 조성공사는 지난 2015년 3월 토지수용재결처분에 대한 대법원 무효 판결이 내려지자 같은해 7월 중단됐다.

이후 버자야제주리조트는 공무원 과실에 따른 위법한 행정처분으로 손실을 입었다고 주장하며, 지난해 3월 2억1000만원 상당의 손해배상 청구소송을 서울중앙지방법원에 제기했다.

이에 대해 서울중앙지법 제33민사부는 지난달 18일 손해배상 청구를 기각했지만 버자야제주리조트는 최근 항소장을 제출했다.

이로 인해 예래단지 사업 정상화 등 대책 마련이 쉽지 않을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버자야제주리조트가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JDC)를 상대로 낸 손해배상 청구소송도 법원에 장기간 계류하고 있다.

버자야제주리조트가 2015년 11월 JDC를 상대로 3500억원 상당의 손해배상을 청구한 사건으로 아직까지 1심에 머물고 있는 상태다.

이 사건 역시 항소심으로 이어질 가능성이 있는 만큼 법적분쟁이 언제 끝날지 예측하기 힘든 실정이다. 김경필 기자

김경필 기자 kkp2032@hanmail.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39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hot_S1N35
set_hot_S1N34
set_hot_S1N40
set_hot_S1N45
set_hot_S1N47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