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축구 클럽 명문팀 유망주 서귀포에서 '열전'

기사승인 2019.08.01  15:15:28

공유
default_news_ad1

2019 제주 국제 유스축구대회 오는 12일부터 18일까지 서귀포 일원서
독일 분데스리가 도르트문트, 네덜란드 아인트호벤 U15팀 등 20팀 참가

서귀포에서 세계 명문 축구 클럽 유망주들이 기량을 겨룬다.

서귀포시는 오는 12일부터 18일까지 아시아축구연맹(AFC)·대한축구협회가 승인한 2019 제주 국제 유스축구대회를 강창학경기장 등 서귀포 지역 5개 천연잔디구장에서 진행한다고 1일 밝혔다.

서귀포시 주최, 제주도축구협회 주관, 문화체육관광부·국민체육진흥공단·서귀포시체육회 후원으로 열리는 이번 대회에는 세계 축구 클럽 15세 이하(U-15)팀이 참가한다.

이번 대회에 참가하는 클럽팀은 독일 분데스리가 도르트문트와 아우구스부르크를 비롯해 브라질 팔메이라스, 영국 뉴캐슬, 카티프시티, 미국 LA갤러시, 네덜란드 PSV아인트호벤, 일본 사미마앤틀러스, 감바오사카, 중국 상하이 선화, 제주유나이티드, 전북현대, 포항스틸러스 등 유럽, 북미, 남미, 한국을 포함한 아시아 축구 클럽 20개팀이다.

지난 2017년 제1회 대회를 시작으로 올해 3회째를 맞는 이번 대회는 오는 11일 조추첨을 시작으로 12일부터 8일간의 열전에 돌입한다.

대회는 조별리그 후 승자전, 패자전 토너먼트 등의 방식으로 진행, 모든 참가팀이 서로 경기할 수 있도록 했다.

이와 함께 올해 개막식에서는 부대행사로 유소년 선수 육성을 위한 지도자 컨퍼런스도 진행할 예정이다.

올해 제주 국제 유스 축구대회 결승전은 오는 18일 오후 5시 강창학A구장에서 진행할 예정이다.

한편 대회 우승, 준우승, 3위 팀은 트로피와 메달을 받고, MVP 1명은 트로피를 받는다. 윤주형 기자

윤주형 기자 21jemin@naver.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39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new_S1N47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