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제주학생 주체 항일정신 계승 행사 '눈길'

기사승인 2019.08.15  13:31:21

공유
default_news_ad1

- 샘물지역아동센터 15일 제74주년 광복절 기념 청소년 행사

제주도내 학생들이 주체적으로 제주인의 항일정신을 기억하고 되짚어보는 시간을 마련해 눈길을 끌고 있다. 

샘물지역아동센터(센터장 오문심)는 15일 제74주년 광복절을 맞아 천지연폭포 칠십리 야외공연장에서 광복절 기념 청소년 행사 '8·15 청소년의 부활 세 번째 이야기:두빛나래 지사단'을 진행했다. 

행사에는 센터 아동들을 주축으로 센터와 지역사회 발전 협약을 체결한 서귀포여자고등학교, 서귀포고등학교, 남주고등학교, 제주외국어고등학교 등 학생 자원봉사자가 참여했다.

행사명인 '두빛나래(두개의 빛나는 나래)'는 센터 아동과 자원봉사자가 두 날개가 돼 함께 광복절 의미를 짚어보는 행사를 준비했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이날 센터 아동과 자원봉사자는 퍼레이드, 광복의 함성을 몸으로 외치는 '8·15 플래시몹' 등을 선보였다.

서귀포여자고등학교 풍악동아리 '불림'은 애국의 의미를 국악으로 승화시킨 공연으로 관객들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샘물지역아동센터는 '멘토링 프로덕션' 프로그램을 운영해 아동청소년의 새로운 문화 트렌드 조성에 힘쓰고 있으며 청소년 뮤지컬 갈라쇼 '예화'도 기획하고 있다. 이은지 기자 

이은지 기자 eunji5165@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39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new_S1N47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