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한일 외교장관 오늘 회동…전날 만찬에선 '대화' 안 해

기사승인 2019.08.21  09:25:12

공유
default_news_ad1

왕이, 한중일 외교장관 환영 만찬서도 '3국 협력' 강조

한중일 외교장관, 베이징서 환영 만찬[중국 외교부 홈페이지 캡처]

한일 갈등이 계속되는 가운데 강경화 외교부 장관과 고노 다로(河野太郞) 일본 외무상이 21일 베이징에서 회동한다.

이번 회담은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 연장 여부를 결정해야 하는 시한(8월 24일)과 일본의 백색국가(화이트리스트) 한국 배제조치 시행일(8월 28일)을 목전에 두고 이뤄져 사태 전환의 계기가 될 수 있을지 주목받고 있다.

하지만, 전날 열린 한일 외교부 국장급 회의에서 양측은 대화 유지 필요성에 공감했지만 강제징용 등 현안에 대한 견해차를 확인하는 데 그쳤다. 또한, 한·중·일 외교장관 만찬에서도 강 장관과 고노 외무상이 서로 침묵을 지킨 것으로 알려져 한일 외교장관 회담 또한 전망이 밝지 않아 보인다.

제민일보 webmas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39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new_S1N47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