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기고] 소방차량보면 신속히 길터주세요

기사승인 2019.10.17  19:22:45

공유
default_news_ad1

- 원종익 항만119센터

전국 소방관서는 매월 소방차량을 이끌고 거리로 나가 소방차량이 신속하게 출동할 수 있도록 스피커 방송을 통해 소방차량길터주기  캠페인을 벌인다. 

무관심으로 지나가는 주민을 보면 근심 반 걱정 반이다가 이내 양보없이 소방차량 앞 끼어들기 차량에 막혀 정체된 도로에서 옴짝달싹도 못하는 상황에 직면하게 되면 긴 한숨과 함께 '이것이 주민들 안전의식의 현주소인가' 라는 생각에 불안감과 안타까움이 밀려온다. '실제 화재·구조·구급 상황이 발생한 경우라면 어떻게 되는가'라고 생각하니 순간 아찔해진다. 구조자가 애타게 기다리고 있을 골든타임 5분이 무너지는 순간이기 때문이다. 

골든타임 5분이 왜 중요한 것일까. 화재가 발생한 경우 5분 이내의 초기대응이 가장 효과적이며, 5분이 지나면 화재 연소의 확산속도 및 피해면적이 급격히 증가해 인명구조를 위한 구조대원의 옥내 진입이 곤란해진다. 또한 응급환자 발생의 경우 4∼6분이 생명을 살릴 수 있는 골든타임이다. 심정지환자는 골든타임 안에 응급처치를 받지 못하면 뇌손상의 후유증을 가져오므로 5분의 중요성은 매우 중요하다. 그러므로 소방차가 긴급상황시 신속한 출동으로 현장에 5분 이내 도착하는 경우 귀중한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 최대의 효율적인 방법이다.  

교통량의 증가로 인한 정체구간 산재, 양보심 없는 끼어들기 차량, 불법주정차 차량으로 인해 오늘도 소방차량의 신속한 출동로는 신음소리를 내며 가까스로 버티고 있다. 
소방차량이 평균 현장도착시간 7∼8분인 것을 감안하면 주민들의 양보운전 및 소방차량 길 터주기 운전이 얼마나 중요한가를 새삼 깨달을 수 있을 것이다. 


원종익 webmas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39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new_S1N47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