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6차산업활성화 위한 제주관광 역할 논의

기사승인 2019.11.08  21:23:16

공유
default_news_ad1
8일 매종글래드 제주에서 2019년도 제주관광학회 추계학술대회가 '6차산업 활성화를 위한 제주관광의 역할'을 주제로 열린 가운데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8일 2019년도 제주관광학회 추계학술대회 개최

6차산업활성화를 위한 제주관광의 역할을 모색하는 자리가 마련됐다.

사단법인 제주관광학회(회장 신왕근)가 8일 매종글래드 제주에서 2019년도 제주관광학회 추계학술대회를 개최했다.

'6차산업 활성화를 위한 제주관광의 역할'을 주제로 열린 이번 학술대회에서는 허향진 전 제주대학교 총장이 '제주관광의 현황과 대응방안'을 주제로 기조강연에 나섰다.

이어 1부에서는 '6차산업과 연계한 제주 MICE 산업 발전 방향'에 대해 김화경 제주국제대학교 교수가, '6차산업과 연계한 스마트 관광 활성화 방안'에 대해 양성수 제주대학교 교수가 주제발표를 이어갔다.

이 날 1부 토론에는 김창식 제주국제대학교 명예교수를 좌장으로 고선영 제주관광공사 센터장, 송왕철 제주대학교 교수, 조진훈 제주컨벤션뷰로 팀장, 최태영 인터컴 대표 등이 참석했다. 

관광전문기자 특별세션 진행된 2부에서는 '6차 산업 활성화와 연계한 제주관광 차별화 방안'을 주제로 패널 토론이 이어졌다. 토론에는 조문수 제주대학교 교수가 좌장을 맡았으며 강경록 이데일리 차장과 김철웅 전 제민일보 편집장, 양성철 제이누리 편집인, 최병일 한국경제신문 부장 등이 참석해 의견을 나눴다.

이어진 관광사업자 패널토론은 '6차 산업 활성화와 연계한 제주 관광사업체질 개선 방향'을 주제로 진행됐으며, 양창식 전 탐라대학교 총장이 좌장을 맡았다.

토론에는 강승진 사단법인 제주농업농촌6차산업화 지원센터 이사장과 부석현 제주도관광협회 조사연구실 실장, 서인수 제주 테크노파크 수석연구원, 성주엽 생각하는 정원 대표, 유영신 누리커뮤니케이션 대표 등이 토론을 이어갔다.

고은이 기자 rhdmsdl.euni@gmail.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39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new_S1N47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