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출제본부 "국어 지문, 소재 특정 분야 제한 않고 다양하게 취해"

기사승인 2019.11.14  11:41:50

공유
default_news_ad1
2020학년도 수능 국어영역 시험지. (사진=연합뉴스)

대학수학능력시험 출제본부는 14일 치러진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수능 1교시 국어영역의 경우 폭넓고 다양한 국어 능력을 평가하기 위해 다양한 소재의 지문과 자료를 활용해 출제했다고 밝혔다.

지문 소재를 특정 분야로 제한하지 않고 교육적으로 가치 있는 소재를 두루 취했다고 덧붙였다.

다음은 출제본부가 밝힌 국어영역의 문항 유형이다.

◇ 화법

'볼펜에 대한 학생 발표'를 소재로 한 문항, '인공 지능 면접에 대한 토론'을 소재로 한 문항 등 5문항이 출제됐다.

◇ 작문

'인간과 인공 지능의 관계에 대한 주장하는 글쓰기'를 소재로 한 문항, '지역 방언 보호에 관한 글쓰기'를 소재로 한 문항 등 5문항이 출제됐다.

◇ 문법

'다의어의 의미 관계'를 설명한 지문을 바탕으로 출제한 문항, '음운 변동 및 음절 유형'을 소재로 한 문항, '관형사형 어미의 체계'를 소재로 한 문항, '국어 자료의 탐구 활동'을 소재로 한 문항 등 5문항이 출제됐다.

◇ 독서

'조건화 원리에 따른 믿음의 정도 변화'를 소재로 한 인문 지문, '장기 이식과 내인성 레트로바이러스'를 소재로 한 과학 지문, '국제적 기준의 규범성'이라는 화제에 대해 법학· 경제학적 설명을 연계한 융합 지문 등 다양한 분야와 제재를 활용한 총 15개 문항이 출제됐다.

◇ 문학

신계영의 '월선헌십육경가'와 권근의 '어촌기'를 소재로 한 고전시가 · 수필 복합 지문, 김소진의 '자전거 도둑'을 소재로 한 현대 소설 지문, 작자 미상의 '유씨 삼대록'을 소재로 한 고전 소설 지문, 윤동주의 '바람이 불어'와 김기택의 '새'를 소재로 한 현대시 지문 등 현대와 고전의 다양한 갈래의 작품들을 활용해 총 15개 문항을 제출했다. 연합뉴스

제민일보 webmas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2

관련기사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39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new_S1N40
set_new_S1N47
set_hot_S1N37
set_hot_S1N34
set_hot_S1N40
set_hot_S1N47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