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한국어 IB 통한 평가 혁신, 중·고교 전면 무상교복"

기사승인 2019.11.15  15:56:45

공유
default_news_ad1

이석문 교육감 본 예산 제출 시정 연설...Non-Gmo 식품 사용 확대

이석문 제주특별자치도교육감은 "평가 혁신의 희망이 커지는 새 학년 봄을 맞이하겠다"며 "한국어IB 도입과 관련한 예산을 편성했다. '한국어IB 학교'를 중심으로 평가 혁신의 희망을 읍면지역에서부터 중심축으로까지 확장하겠다"고 밝혔다.

이석문 교육감은 15일 오후 2시 제378회 제주특별자치도의회 제2차 정례회 제1차 본회의에서 2020년도 교육비 특별회계 세입 세출 예산안 제출에 따른 시정연설에서 이같이 밝혔다.

도교육청은 올해보다 49억원이 늘어난 1조2061억원 규모의 '2019년도 교육비 특별회계 세입·세출 예산안'을 편성, 제주도의회에 제출했다.

이 교육감은 "학교 급식에서 유전자를 변형하지 않은 농산물, 'Non-GMO 식품' 사용을 확대 하겠다"며 "급식에 쓰이는 수산물에 대한 방사능 및 중금속 검사 횟수도 연 2회에서 내년부터는 연 4회로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 교육감은 이어 "미세먼지 대응을 한 층 더 강화하기 위해 학교 다목적 체육관에 공기정화장치를 확대 설치하겠다"며 "생존 수영 교육의 지원도 확대해 초등학교 전 학년이 생존 수영을 할 수 있는 기반을 갖추겠다"고 덧붙였다.

특히 이 교육감은 "내년 중학교, 고등학교 신입생에 대해 '무상 교복'이 전면 시행된다"며 "올해 하반기부터 전국 최초로 실시한 '혼디 희망 난치병 학생 지원 사업'을 내년에 더욱 안정적으로 추진하겠다"고 강조했다.

또 이 교육감은 "옛 회천분교에 가칭 '제주유아체험교육원'을 만들 예정이다. 이를 위한 준비 과정으로 유아 교육 문화를 놀이 중심으로 본격 전환해 나가겠다"며 "학교 스포츠 클럽 활성화에도 예산을 중점 편성했다. 아이들이 스포츠 클럽 활동을 통해 배려와 협력, 존중의 가치를 함양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이 교육감은 "학교 신증설과 학교 시설 증개축, 학교시설 교육 환경 개선 등에 1000억원에 가까운 예산을 편성했다. 제주교육이 지역 경제에 힘이 되길 바란다"고 기대했다.

이 교육감은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이 안정적으로 마무리될 수 있도록 협력과 지원을 보내준 의회와 도청을 비롯한 기관·단체에 깊이 감사드린다"며 "수험생들을 비롯해 수험생들을 헌신적으로 지원한 부모님과 선생님들에게 수고 많았다는 말씀을 드린다"고 강조했다.

이 교육감은 "중장기적으로 논·서술형 대학수학능력시험을 도입하자는 제안이 나오고 있다. 이 흐름에 맞춰 제주교육청은 '2019 제주교육 국제심포지엄'을 개최한다"며 "한국 교육의 오랜 고민이었던 평가의 공정성과 신뢰성의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방안들이 심포지엄에서 모색될 것이라 기대한다"고 밝혔다. 

김대생 기자 bin0822@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ad39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new_S1N40
set_new_S1N47
set_hot_S1N37
set_hot_S1N34
set_hot_S1N40
set_hot_S1N47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