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도의회 예결위 내년도 제주도 예산 계수조정안 의결

기사승인 2019.12.16  10:15:54

공유
default_news_ad1

예결위 15일 밤 393억원 삭감 결정 당초 490억원보다 크게 줄어
제주도 2공항 갈등해소특위 예산 2억원 부동의 입장 처리여부 관건

제주특별자치도의 2020년도 예산안 처리를 놓고 도의회 예산결산위원회가 우여곡절 끝에 계수조정안을 의결했다. 하지만 제주 제2공항 갈등해소 특위 예산을 놓고 집행부의 부동의 가능성이 점쳐지면서 도와 도의회간 ‘예산전쟁’도 우려되는 상황이다.

제주도의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위원장 송영훈)는 15일 밤 11시45분 제378회 정례회 제11차 회의를 열어 제주도가 제출한 5조8229억원 규모의 2020년 세입․세출예산안에 대해 393억원을 삭감․증액하는 것으로 수정 가결했다.

당초 예결위는 14일 제주도에 건넨 계수조정안(잠정)에서의 삭감 규모는 490억원대에 달했지만, 집행부와 협의 끝에 최종적으로 393억여원을 삭감하는 것으로 결정했다.

도의회 예결위는 제2공항 갈등해소 관련 예산 2억원을 용역비가 아닌 의회 사무관리비로 우회 증액하는 방식으로 2억원을 증액했다.

하지만 제주도는 600개가 넘는 증액 예산 중 제2공항 관련 예산에 대해서는 끝까지 반대의견을 내면서 자칫 부동의 가능성이 우려되고 있다.

도의회는 16일 오후 2시에 열리는 제6차 본회의에서 내년도 제주도 예산안을 최정 처리할 예정이지만 원희룡 지사가 수정예산안데 대해 ‘부분 부동의’ 의견을 제시할 가능성이 높은 상황이다.

김용현 기자 noltang@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39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new_S1N40
set_new_S1N47
set_hot_S1N22
set_hot_S1N40
set_hot_S1N45
set_hot_S1N47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