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날줄씨줄] 여론조사

기사승인 2020.01.14  18:29:25

공유
default_news_ad1

- 김용현 취재1팀 부장

중앙은 물론 지역의 정치인들은 끊임없이 여론을 통해 정책방향이나 거취를 결정한다. 여론 확인의 가장 간단하고 신속한 방법이 여론조사다. 정치인이나 정당들은 여론조사에 민감할 수밖에 없다. 특히 대통령을 비롯해 국회의원, 도지사와 시장까지 각종 선거 관련해 여론조사 결과에 출마당사자는 물론 지역사회가 촉각을 곤두세운다.

여론조사는 어떤 쟁점에 대한 사회의 여론을 표본 조사를 통해 통계적으로 알아보는 행위라고 정의할 수 있다. 제대로 진행된 여론조사라면 여러 쟁점에 관한 사람들의 의견분포를 상당히 정확하게 분석할 수 있으며, 질문의 내용이 적절할 경우 의견의 강약과 그런 의견들을 갖게 된 이유 및 쟁점들을 다른 사람들과 상의했는지의 여부도 밝혀낼 수 있다. 이 때문에 여론의 동향을 참고하려는 정치적, 사회적, 경제적 목적으로 다양하게 활용되고 있다.

현재개념의 여론조사는 1935년 미국의 통계학자 조지 갤럽이 미국의 당면한 정치적·사회적 문제들에 관한 전국적인 의견조사를 실시하기 시작한 것부터다. 이후 미국에서는 영리단체와 학술기관에서 실시하는 여론조사가 가속화되었다. 제2차 세계대전 전과 대전중에 미국 정부의 여러 기관에서 대대적인 여론조사가 실시됐는데, 그중 농무부·재무부·육군부의 조사가 특히 두드러졌다. 같은 시기에 세계의 다른 지역들에서도 여론조사가 실시됐다.

선거 결과를 예측하기 위해 실시된 여론조사는 대체로 성공적이었지만 미국에서 실시한 1948년 선거에서 여론조사 결과와는 달리 민주당이 승리한 것이었고, 1970년 영국 선거에서 예상과 달리 보수당이 다수표를 획득하는 등 실패한 사례도 있다.

최근 4·15총선이 다가오면서 정당이나 언론사 등을 중심으로 여론조사가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출마예상자들은 지지도 추이를 지켜보며 선거전략이나 거취를 결정할 것 보이며, 유권자들도 투표결정에 중요한 기준으로 삼을 것이다. 하지만 전수조사가 불가능해 표본조사를 해야하는 현대의 여론조사 특성상 오차를 피할 수 없고다. 출마예상자의 지지격차가 좁을 경우 순위도 바뀔 수 있다.  여론조사 기관들이 정확도를 높이려고 노력하고 있다. 여론조사가 표심결정에 판단기준이 될 수 있지만 무조건 맹신하는 것도 금물이다. 넘쳐나는 여론조사 결과속에서 유권자들이 현명한 판단해야 하는 것도 숙명이다. 

김용현 기자 noltang@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39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new_S1N40
set_new_S1N47
set_hot_S1N22
set_hot_S1N40
set_hot_S1N45
set_hot_S1N47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