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제주 2공항 갈등해소 제주도 도의회 국토부 첫 만남

기사승인 2020.02.14  17:29:02

공유
default_news_ad1

14일 사전 간담회 국토부에 3가지 의견 전달 국토부 내부검토 입장
도 도의회 토론회 등 향후 일정 윤곽 후 국토부 구체적 계획 협의키로

제주 제2공항 건설사업에 따른 갈등해소 대책을 마련하기 위해 제주도의회와 제주도, 국토교통부가 처음으로 사전 간담회를 열었다. 앞으로 제주도와 도의회, 국토부가 갈등해소 및 도민의견 수렴을 어떻게 할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제주도의회 제2공항건설사업 갈등해소 특별위원회(위원장 박원철)와 제주도, 국토교통부는 14일 오후 2시 한라수목원 인근 제주도근로자종합복지관에서 3자 사전간담회를 진행했다.

이번 간담회에서는 이상헌 제주도공항확충지원단장, 국토부에서는 오원만 신공항기획과장이 참석해 비공개로 진행됐다.

간담회가 끝난 뒤 홍명환 의원(더불어민주당)은 제주도의회 기자실에서 브리핑을 갖고 먼저 “이번 자리는 공식적인 회의 자리는 아니며, 도의회와 제주도가 4개항에 대해 합의를 이룬 후 마련된 간담회 성격”이다고 사전간담회 성격을 설명했다.

이어 “간담회는 특별한 의제를 설정하지 않고 진행됐으며, 갈등해소 특위에서 진행하고 있는 용역 추진상황 등을 공유한 뒤 국토부에 3가지를 건의했다”고 말했다.

건의내용은 △제2공항 관련한 객관적인 정보 공개 △향후 토론회 개최 시 국토부가 적극 협조해줄 것 △갈등해소 특위 결론(도민의견 수렴 결과) 도출 시 최대한 존중해 줄 것 등이다.

도의회가 건의한 내용에 대해 국토부 관계자는 내부적으로 검토하겠다고 했다며 확답하지 않았다고 홍 의원을 밝혔다. 이어 현재 진행중인 갈등해소 용역결과가 나오면 이를 토대로 국토부와 진행 방향 등 구체적 사항을 논의해보겠다고 덧붙였다.

도의회 2공항 갈등해소 특위는 제주도와 협의해 2월말 3월초 제2공항 관련 토론회를 개최하는 것에 대해 윤곽이 나오면 국토부를 방문해 협조를 요청할 계획입장이다.

이번 간담회는 어떠한 결론을 내는 것이 아니라 제2공항 건설로 인한 갈등문제를 해결하자는데 3자 기관이 공감대를 형성한 것이다.

김용현 기자 noltang@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선거만이 2020-02-23 01:35:21

    제주 이 좁은 곳에서도 파벌이 있다. 제주 서부 민주당 도의원들이 중국인 노름판 개발할때 지역 경제 살린다고 찬성하였다. 제주시내 대형 중국 쇼핑 복합 노름판도 제주시 민주당 도의원이 찬성하였다.

    그런데, 동부에 공항 만들면, 제주시 상권 죽고 서부 땅값 떨어진다고 하니, 제주시와 서부 도의원들이 제2공항 건설이 환경 파괴 한다고 하네. 참나. 제주시와 서부 도의원들이 얼마나 위선적인지..웃기는 놈들이다.

    그런데, 왜 중국인 노름판 유치를 한다고 한라산 산허리를 잘라 먹었냐?삭제

    ad39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new_S1N40
    set_new_S1N47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