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와이드] 못 버티겠다 '판다'…그래도 제주 '팔자'

기사승인 2020.03.15  16:48:01

공유
default_news_ad1

- 코로나19 장기화 제주 호텔가

자료사진

2월만 경매시장 숙박시설 51건 우르르…도심호텔 매물 잇따라
예약률 바닥에 '호텔 밖은 위험해' '허니문 메카 부활' 등 등장

관광 패턴 변화와 소비 둔화 등으로 고전하던 제주 숙박시설이 '코로나19'벽을 넘지 못하고 무너지고 있다. 민박·펜션에 이어 도심 호텔들이 백기를 들기 시작했다. 특급호텔들은 맞춤형 마케팅으로 내수 공략에 나섰지만 현 상황이 언제 끝날 지에 대해서는 말을 아꼈다.

△ 자금 경직 경영난 여파 뚜렷


이달 들어 제주시 연동·노형 일대 도심호텔 3~4곳이 차례로 매물로 나왔다. 코로나19 국내 확진자 발생 후 '한 달'을 말 그대로 간신히 버텼다. A호텔은 2월 한달 간 로비와 식당 등 F/B매장만 운영했다. 제주시 해안도로와 인접한 B호텔은 결혼 등 연회 예약이 끊기며 직원 상당수가 휴직한 상태다. 서귀포시 도심 호텔들도 줄줄이 부동산 매물 리스트에 이름을 올렸다.

'팔겠다'고 내놓은 것은 그나마 사정이 나은 편이다. 지난해만 경매시장을 들락날락한 숙박시설이 272곳(법원 경매 기준)이나 된다. 이중 57곳이 새 주인을 찾았다. 낙찰률은 20.96%에 그쳤다. 낙찰가율도 52.39%에 머물렀다.

그나마 하반기 중국인 관광시장이 살아나며 풀렸던 표정은 코로나19로 경직됐다. 11월만 26건 중 14건(낙찰율 53.85%)이 감정가의 82.56%에 낙찰되는 등 화색이 돌았다. 12월도 26건 중 11건이 낙찰됐다. 낙찰가율이 52.96%에 그쳤지만 거래가 이뤄졌다.

1월 경매시장에 나온 5건은 단 한 명도 입찰하지 않았다. 2월에는 51건이 한꺼번에 쏟아졌다. 이중 2건만 낙찰됐다. 낙찰율은 3.92%, 낙찰가율은 25.58%로 바닥을 드러냈다.

△'관광차 제주 찾은' 마케팅 한계

부동산 매물이나 경매시장을 북적이게 한 숙박시설은 지난해 초 '과잉 객실'우려의 결과물로도 해석된다. 특급호텔까지 할인율에 '한달 살이'경쟁에 뛰어들 만큼 객실 판매가 쉽지 않았다.

제주를 찾는 관광객수가 늘어나며 버텼지만 국제선이 아예 닫히고, 국내선이 반토막이 난 현재 상황은 손 쓸 방도가 없을 정도다. 이달 예약율이 10~20%에 그치면서 신혼부부 특수에 불이 붙었던 '1970·80년대 회귀'와 도민을 대상으로 한 마케팅에 주력할 만큼 힘들 상황이 됐다. 코로나19 피로감을 감안한 '회복'마케팅도 고민했지만 제주 확진자 중 절반이 '관광차 제주에 온'으로 확인되며 입도 떼지 못하고 있다.

제주신라호텔은 신혼여행 메카였던 제주의 옛 명성을 끄집어낸 뉴트로 '스위트 허니문'패키지를 내놨다. 1980년대 느낌의 결혼 연출이 가능하도록 구성했다.

롯데호텔제주은 호텔 안에서 봄을 즐길 수 있는 '봄(B.O.M, Bloom Our Moment)' 패키지를 판매(~6월 1일)중이다. 유칼립투스와 스토크로 만든 웰컴 플로럴 커티시와 '사쉐(Sachet, 종이 방향제)'로도 활용 가능한 키 홀더 등으로 차별화했다.

메종글래드 제주는 건강 테마의 '웰캉스'와 푸조 패키지 '카캉스', '나혼자 간다'패키지 등 틈새를 공략하고 있다. We호텔은 3월 한달간 '힘내라 대한민국 면역증가'이벤트와 힐링 포레스트 체리블로썸 패키지를 내놨다. 


고 미 기자 popmee@hanmail.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병아리 2020-03-16 22:32:57

    과연 제주가 관광만으로 살 수 있는 도시가 되는지 다시 한번 물을 수 밖에 없습니다. 제주의 먹거리를 만들려면 파격적인 생각이 필요합니다. 기업을 유치하는 데 있어 금융업을 중심으로 하려면 입도를 할 수 있는 보너스가 필요합니다. 법인세 완화, 거래세 감면등으로 유인을 해야죠.. 육지에서는 산업 공단을 통해서 먹고 살게 하면서 제주는 경관만 보고 먹고 살게 한다.. 정말로 급부도 없으면서 희생만 강요하는 전체주의적 사고 방식입니다...육지분들 거의다 이런 생각입니다.. 제주만의 강점을 관광으로 보지 말고 더 넓게 보고 갑시다삭제

    ad39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new_S1N40
    set_new_S1N47
    set_hot_S1N34
    set_hot_S1N22
    set_hot_S1N40
    set_hot_S1N47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