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자가격리 거부 제주 방문객 4명 '퇴짜'

기사승인 2020.04.01  18:06:06

공유
default_news_ad1

코로나19를 피해 해외에서 제주로 들어오려던 내국인들이 자가격리를 거부해 당초 국내 목적지로 돌려 보내졌다.
 

제주도는 지난달 31일 도 차원의 특별입도절차 과정에서 자가격리를 거부한 필리핀에서 온 가족 3명과 캐나다에서 온 1명을 제주국제공항에서 되돌려보냈다고 밝혔다.

이들은 모두 내국인으로 인천공항을 통해 입국한 후 이들의 최종 목적지인 서울보다 먼저 제주를 찾았다.

해당 국가에서 코로나19를 피해 상대적으로 청정지역이라고 생각한 제주에 머물다 서울로 가려했던 것으로 보인다.

제주국제공항에 도착한 이들 해외 방문 이력자는 의무적으로 14일간 자가격리해야 한다는 제주도의 요구를 거부했고, 결국 제주공항에서 서울로 보내졌다.

제주도는 지난달 31일 자가격리 대상 80대가 지정된 격리장소를 무단이탈해 지인들과 식사를 한 것을 파악해 형사고발하기로 했다. 김용현 기자 


김용현 기자 noltang@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ad39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new_S1N40
set_new_S1N47
set_hot_S1N22
set_hot_S1N40
set_hot_S1N47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