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강남모녀 제주 접촉자 자가격리 해제

기사승인 2020.04.08  15:32:16

공유
default_news_ad1

96명 중 제주서 격리 44명 8일 0시 해제
마스크 미착용 장소 접촉 24명 모두 음성 

방역지침을 어기고 제주 곳곳을 누빈 후 서울로 돌아가 확진 판정을 받은 강남모녀(강남 21·26번 확진자)와 접촉해 제주에서 자가격리하던 44명이 모두 일상으로 돌아갔다. 

8일 제주도에 따르면 강남모녀 접촉자 96명 가운데 제주에서 격리하던 44명이 이날 0시를 기해 모두 격리 해제됐다. 

이 가운데 강남 21번 확진자가 마스크를 쓰지 않은 장소에서 접촉, 2차 감염이 우려됐던 24명은 코로나19 검사 결과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 

앞서 강남모녀는 방역지침을 어기고 지난달 20일부터 24일까지 4박5일간 제주 곳곳을 누볐다. 

입도 첫날부터 의심 증상이 나타났지만 식당, 편의점, 카페 등 20여곳을 방문했다. 

도는 지난달 30일 방역지침과 증상발현에도 제주를 다녀간 이들 모녀에게 1억3200만원 규모의 손해배상 소송을 제기했다. 이은지 기자 

이은지 기자 ez1707@daum.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39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new_S1N40
set_new_S1N47
set_hot_S1N22
set_hot_S1N40
set_hot_S1N47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