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제주 초등 긴급돌봄 인원 10명으로 제한해야”

기사승인 2020.05.22  18:05:59

공유
default_news_ad1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전국교육공무직본부 제주지부는 22일 성명을 내고 "초등학교 긴급 돌봄 현장에서 사회적 거리두기가 사실상 어렵다"며 긴급돌봄 인원을 10명으로 제한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노조는 "초등 긴급돌봄 문제점과 개선 의견 조사 사업을 진행한 결과, 제주지역 돌봄전담사들은 초등학생의 특성상 거리두기가 불가능하다는 것을 가장 큰 문제로 꼽았다"며 "특히 교육청이 온라인 개학과 함께 10명 이내 긴급돌봄 최초 인원 기준을 15명 이내로 바꾸면서 돌봄교실 인원이 늘어나 많은 돌봄전담사들이 어려움을 호소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어 "심지어 어떤 학교는 한 반에 학생 19명을 수용하고 있는 것으로 드러나기도 했다"며 "전담돌봄교실이 부족하다 보니 도서관이나 교실에서 돌봄교실을 운영하는 것 역시 무척 힘든 상황이라고 돌봄전담사들은 토로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일선에서 일하는 돌봄전담사의 의견을 적극적으로 받아 안아, 도교육청이 사회적 거리두기가 가능한 돌봄교실 인원 수 10명이라는 기준을 세우고 일선학교에 안내하기를 촉구한다"고 밝혔다.

박시영 기자 lizzysy@naver.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39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new_S1N40
set_new_S1N47
set_hot_S1N22
set_hot_S1N40
set_hot_S1N47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