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행정시장 인사청문회 안동우 '적격' 김태엽 '부적격'

기사승인 2020.06.29  19:08:06

공유
default_news_ad1
안동우(좌) 김태엽

도의회 인사청문특위 29일 조사 보고서 채택

민선 7기 제주도정 하반기 행정시장 예정자에 대한 제주도의회 인사청문회가 진행된 가운데 안동우 제주시장 예정자는 '적격'판정을 받은 반면 김태엽 서귀포시장 예정자는 '부적격'으로 결정이 내려졌다.

제주도의회 행정시장 예정자 인사청문특별위원회(위원장 조훈배)는 지난 26일과 29일 안동우 제주시장 예정자와 김태엽 서귀포시장 예정자에 대한 인사청문회를 진행했고, 29일 두 예장자에 대한 조사보고서를 채택했다.

정무부지사 예정자 인사청문회 당시 별문제 없이 통과했던 안동우 제주시장 예정자는 이번 청문위원 만장일치로 '적격' 판정을 받았다. 

반면 김태엽 서귀포시장 예정자는 투표 끝에 4대 3으로 '부적격' 결정이 내려졌다. 김 예정자는 지난 3월27일 음주교통 사고로 약식명령 800만원을 선고받은 것을 비롯해 재산증여문제, 4층 복합건축 행위, 서귀포시장 관사 부적절한 사용 등이 부적격 사유가 됐다.

제주도의회 인사청문 결과가 나옴에 따라 원희룡 지사의 결정에 의해 제주시장과 서귀포시장이 임명된다. 

김용현 기자 noltang@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39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new_S1N40
set_new_S1N47
set_hot_S1N34
set_hot_S1N22
set_hot_S1N40
set_hot_S1N47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