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숲속의 힐링 콘서트 '노고록이'

기사승인 2019.04.25  15:39:44

공유
default_news_ad1
지난해 열렸던 힐링콘서트의 장면.

숲속에서 쉴 수 있는 '숲속 힐링콘서트-노고록이'가 오는 27일 오후 2시 사려니숲길 붉은오름 입구에서 열린다.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지역문화진흥원, 한국문화예술진흥원, 자작나무숲이 공동으로 주관하고, 서귀포시산림휴양관리소와 호근동 마을이 후원한다.

이번 콘서트는 2017년 서귀포 치유의 숲에서 진행된 '쓰담쓰담', 2018년 치유의 숲과 붉은오름에서 진행된 '달팽이 안단테'에 이어 3년째 이어지는 공연으로 올해 처음으로 열린다. 이번 공연의 부제는 제주어로 '편안하게'라는 뜻을 가진 '노고록이'다.

 '노고록이'의 공연 주제는 '기억의 숲'이다. 언제부턴가 4월은 '찬란한 봄'이 아닌 '기우는 봄'이 됐다. 이를 기억하며 피아노 트리오와 듀엣, 아코디언, 태너의 무대가 예정됐고 호근동 마을 주민들이 만든 차롱 도시락 시식 부스, 그림책 전시 등 다양한 즐길 거리도 마련된다. 존재 자체만으로도 힐링이 되는 사려니숲길에서 공감과 치유의 시간을 가질 수 있는 이번 콘서트는 누구나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공연문의=064-760-3067.   우종희 기자

우종희 기자 haru0015@naver.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39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hot_S1N35
set_hot_S1N34
set_hot_S1N40
set_hot_S1N45
set_hot_S1N47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