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29

마동석, '베테랑'때 '인형 한아름' 받은 이유?

기사승인 2020.01.19  02:32:42

공유
default_news_ad1
ad42
베테랑 (사진 : 마동석 SNS)

배우 마동석이 영화 '베테랑' 촬영 당시 비화를 공개했다.

마동석은 '베테랑'에서 일반 시민으로 깜짝 출연해 애드리브인 "나 아트박스 사장인데"라는 대사로 찬사를 받았다. 마동석은 "사실 그건 애드리브였다. 그 주변을 쭉 둘러보면서 저와 가장 안 어울리는 가게를 골랐다"고 털어놨다.

또한 "이후 그 브랜드에서 인형을 한아름 보내주시기도 했다. 제가 인형을 쓸 곳이 없긴 했는데 그래도 감사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영화 '베테랑'은 돈과 권력으로 악행을 마음껏 악행을 저지르며 살던 조태오(유아인 분)가 온갖 협박과 회유에도 굴하지 않는 열혈 형사 서도철(황정민 분)의 대결을 펼친 영화다.

서도철의 수사망에 결국 조태오의 마약파티가 덜미를 잡히고, 두 사람의 거리 격투신이 벌어진다. 이후 도망가려는 조태오를 시민으로 분한 마동석이 막아서며 "나 저기 아트박스 사장인데"라며 맞서는 모습을 보인다.

한편, 마동석의 대사 때문에 아트박스의 사용 허가를 얻기 위해 진땀을 뺐다고 알려졌다.

황정은 기자 en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1
ad43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최신기사

item102
ad32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new_S1N40
set_new_S1N47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