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서귀포시 5개 오일장 코로나19 철저한 방역·할인으로 극복

기사승인 2020.02.21  14:41:22

공유
default_news_ad1

방문객 유도에 총력

코로나19 여파로 침체된 전통시장을 활성화하기 위해 서귀포시 소재 5개 오일장이 할인판매와 향상된 서비스로 방문객을 유도하고 있다.

서귀포시에 따르면 이들 전통시장 매출과 방문객 수는 코로나19 발생 전에 비해 60~70% 감소했다.

이에 따라 서귀포 향토오일시장, 고성 오일시장, 표선 오일시장, 중문 오일시장, 대정 오일시장 등 5개 시장 상인들은 소비 촉진을 위해 점포별로 할인된 가격으로 손님들을 맞고 있다.

오복균 서귀포 향토오일시장 상인회장은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해 상인들의 노력과 함께 전통시장의 안전성을 홍보하고 내국인 중심의 적극적인 마케팅이 위기를 극복할 수 있는 방안"이라고 설명했다.

이와 함께 행정에서는 방문객들의 불안심리를 해소하기 위해 5일마다 방역활동을 강화하기로 했다.

서귀포시에서는 코로나19 사태가 마무리될 때까지 종전 연 9회 실시하던 방역을 5일마다(오일장 전 날) 실시, 전통시장의 안전성을 높이기로 했다.

고두성 기자 dsko1526@naver.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39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new_S1N40
set_new_S1N47
set_hot_S1N34
set_hot_S1N40
set_hot_S1N47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