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노형동 다가구주택서 20대女 방화

기사승인 2019.03.27  12:37:30

공유
default_news_ad1
제주소방서 제공

지난 26일 저녁 11시 12분께 제주시 노형동의 한 다가구주택 2층 복도에서 방화로 추정되는 화재가 발생했다.

이 불은 같은 건물에 거주하는 주민에 의해 발견돼 자체 진화됐으며 다행히 별다른 인명 및 재산 피해는 없었다.

이날 화재는 해당 건물에 거주는 남성과 사귀는 20대 여성 A씨가 지른 것으로 파악돼 조사 받고 있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해당 건물에 거주하는 남자친구와 말다툼을 한 후 술을 마시고 우발적으로 남자친구의 옷가지에 불을 놓았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박시영 기자 lizzysy@naver.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39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new_S1N47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